새로운 버버리의 수장 리카르도티시의 버버리

 

가운데)크리스토퍼 베일리

버버리의 디자이너 였던 크리토퍼 베일리 그는 마지막 열정을 태워 버버리의 꺼져가던 불씨를

살리고 그 자리를 지방시의 디자이너 였던 리카르도 티시에게 넘겨주고

화려하게 떠났다.

 

리카르도 티시

'리카르도 티시'

 

판도라, 나이팅게일백 같은 이름을 한번쯤은 들어보았을 것이다.

그런 시그니처백을 히트시키고

로트와일러 같은 프린팅 아이템들도 성공 하여

지방시의 대중화를 시킨 디자이너 '리카르도 리시'

 

 

리카르도 티시 대중적인 지방시를 만든 그가 버버리의 수석디자이너로 오게 되었습니다.

20년동안 사용 되어 왔던 버버리의 로고를 버리고 새로운 로고의 탄생을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서

알린 버버리

 

 

 

기사가 사라지고

입생로랑처럼 단순하게 바뀐 버버리의 로고

너무 심플해져버린 로고

언제나 처럼 변화는 마냥 환영 받지는 못하는 것 같습니다.

 

 

 

 

버버리의 창립자 토마스 버버리의 T와 B를 이용하여 선보이는 버버리의 새로운 모노그램

1905년 토마스버버리가 만든 로고를 보고 영감을 받아 만들어진 새로운 버버리의 상징들

 

 

리카르도 티시가 선보일 새로운 버버리를 빨리 만나보고 싶습니다.

 

 

 

 

Posted by YUV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드스쿨로 회귀 타미진스 캡슐컬렉션

 

 

올드스쿨룩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타미

그런 타미진스의 캡슐컬렉션을 소개하는 시간

 

 

 

편안해보이면서 자유로워 보이기까지 하는 타미진스가 선보이는 올드스쿨룩

 

 

복고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자켓과 청바지

 

 

데님자켓이 반항의 상징처럼 여겨지던 시절

그 시절의 기억은 없지만

왠지 알것만 같은 기분

 

 

 

과거 폴로 랄프로렌과 비슷한 포지셔닝과 이미지로 브랜드가 전개 되었다면

지금은 폴로진(데님앤서플라이)과도 느낌이 매우 다르게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는 타미진스

 

 

타미힐피거의 캡슐컬렉션

지금의 트랜드를 잘 반영한 타미진스의 컬렉션

 

Posted by YUV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ADIDAS- 가지고 싶은 슬리퍼 삼선 아디다스 슬리퍼



아디다스의 가장 유명한 제품이기도 한 삼선 슬리퍼


물론 정품 보다 가품이 월등히 많이 팔린 그리고 지금도 어디선가는 팔리고 있는 디자인의 삼선슬리퍼!


그 삼선 슬리퍼가 세련 된 디자인으로 새롭게 출시가 되었습니다.


아딜렛 우드 슬리퍼입니다.








샤크솔 때문에 더욱 도시미가 느껴집니다 도시미





미드솔 부분도 나무스러워서 이쁩니다


키높이 효과도 있고



하지만 무게가 조금 나가고 편하지만은 않는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가격은 10만원이 넘는 초고가의 슬리퍼



아딜렛 우드 슬리퍼!



가격만 착했다면 거침없이 구매를 했을 슬리퍼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YUV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깔끔한 색상의 리복 인스타펌프 퓨리

 

 

 

 

 

 

리복의 인기 운동화 인스타펌프 퓨리

 

기존의 운동화와는 다르게 끈이 아닌 펌프를 이용해서 발을 조여주는

 

편리한 기능을 제공하는 운동화

 

 

오늘은 화려한 색상보단 코디하기 편리한 깔끔한 색상의 퓨리 포스팅입니다.

 

 

 

 

 

 

 

깔끔한 흰색에 금색으로 포인트를 준 퓨리

 

 

 

 

 

 

 

검정색과 금색은 조화가 아주 잘 되는 색상입니다.

 

 

 

 

 

또 최근에 출시 되었던 검흰 제품

 

구멍이 뚫려있어서 바람이 솔솔 들어올줄 알았는데 그렇지 않아서 겨울에도 충분히 착용을 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물론 눈을 밟으면 .. 양말이 촉촉

 

 

산드로와 콜라보레이션

 

캐주얼한 느낌의 정장과도 멋지게 매치

 

 

깔끔한 색상의 리복 인스타펌프 퓨리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YUVID

댓글을 달아 주세요

톰포드 정장을 입은 남자들

 

 

 

언제나 멋진 항상 멋진 톰포드의 수트를 입은 멋진 남자들

 

톰포드의 과장 된 디테일들은 남성들이 가진 섹시함을 잘 보여줍니다.

 

 

007의 제임스본드의 수트로 이번에도 선택된 톰포드의 정장

 

오코너라인이나 리젠시라인 등 조금은 슬림한 느낌을 선보이기도 하지만

 

톰포드는 역시 윈저라인이 최고입니다. 

 

 

그럼 톰포드를 입은 멋진 남자들 포스팅을 시작 하겠습니다.

 

 

 

톰포드의 윈저라인

 

매우 과장된 피크드라펠

 

 

 

톰포드를 입어서 멋진건지 원래 멋진간지 둘이 만나서 멋짐이 증폭된건지

 

아무튼 참 잘 어울립니다.

 

 

 

 

 

 

 

언제나 멋진 톰포드의 정장 그 정장을 입은 멋진 남자들 포스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Posted by YUVID

댓글을 달아 주세요